[FRIENDLY]Achim Spot 아홉번째 파트너, 페리윙클(Periwinkle)

2023-07-29
조회수 1189

Achim Spot은 이른 시간부터 문을 열어 우리의 아침과 동네에 기분 좋은 생기를 더해주는 공간입니다. Achim 멤버십에 가입한 모닝 오너라면 Achim과 제휴를 맺은 파트너 스팟에서 제공하는 혜택을 누릴 수 있어요.

모닝 오너에게 풍성한 혜택을 드리는 번째 제휴 파트너 스팟은 홍대에 위치한 ‘페리윙클(Periwinkle)’입니다.


페리윙클(Periwinkle)

서울 서대문구 신촌로1길 14, 1층

아침 10시 오픈 (화요일 휴무)


Achim Spot 혜택 (12시 이전 방문 시)

음료 메뉴 20% 할인

월 1회 샌드위치 무료 제공



Interview with

Hyemi & Hyeju, Owner of Periwinkle


브랜드를 소개해주세요!

저희는 홍대역 근처 주택가 거리에 있는 ‘페리윙클’이라는 카페를 운영하고 있습니다. 페리윙클은 꽃 이름인데, ‘즐거운 추억’이라는 꽃말을 가졌어요. 방문하시는 모든 분들에게 저희의 공간이 즐거운 추억이 되었으면 하는 마음으로 지었습니다. 편하게 들러 커피를 마시거나 저희와 이야기를 나누어도 좋아요. 가벼운 마음으로 공간에서 다양한 추억을 만들어 가셨으면 좋겠습니다.


아침 시간에 영업을 시작하게 된 계기가 무엇인가요?

아침에 출근해 커피를 세팅하고 내리며 기분 좋게 하루를 시작하곤 하는데, 그 기분을 많은 분들이 느끼시길 바라며 아침 영업을 시작하게 되었습니다.


아침 시간, 기억에 남는 장면이나 손님이 있나요?

저희 카페 앞에 외국인 분들 사이에서 유명한 게스트하우스가 있거든요. 가끔씩 그곳에 묵으시는 분들이 오가며 들르시는데, 그게 참 좋아요. 그분들과 이야기를 나누다 보면 외국에 있는 느낌이 들거든요!


아침 시간대에 매장의 풍경이 어떻게 그려지길 바라나요?

혜미 : 잠시 앉아서 쉬며 여유를 가질 수 있는 곳이 되었으면 해요. 저희 가게가 방음이 잘 되어서 바깥 소음이 잘 안들리거든요. :)

혜주 : 여유로운 마음으로 공간을 즐기시는 분, 매장에 들러 바쁘게 포장해 가시는 분들이 함께하는 풍경이 되었으면 하는 바람입니다!



두 분은 아침 시간을 어떻게 보내시나요?

혜미 : 출근하는 날에는 바빠서 별다른 모닝 루틴이 없지만, 휴일 아침에는 집에 있는 모든 커텐과 블라인드를 걷은 후 신나는 음악이 담긴 플레이리스트 틀어놓고 청소를 해요. 

혜주 : 최근에는 일주일에 이틀 정도 아침 수영으로 하루를 시작하고 있어요. 그 이틀은 유독 개운하게 보낼 수 있어 뿌듯해요.


두 분만의 아침 스팟이 있다면?

혜미 : 아무래도 저의 아침 스팟은 침대인 거 같아요. 일어나야 할 시간보다 5분 전에 알람을 맞춰 놓고, 정작 알람이 울리면 5분을 더 자는 그 짜릿함이란…

혜주 : 저는 상황에 따라 바뀌는 거 같은데, 요즘은 차 안에서 옛날 노래를 들으며 출근하는 길이에요, 하하. 노래를 따라 부르며 출근하면 기분이 안 좋다가도 금세 좋아지거든요.


두 분에게 아침(morning)이란?

혜미 : 저에게 아침은 새로운 시작이에요. 잠들기 전까지 고민하던 일이 자고 일어난 아침에는 ‘언제 그런 고민을 했지?’ 싶을 만큼 말끔히 사라질 때가 있거든요.

혜주 : 보람찬 하루를 계획하는 시간입니다.


공간에 방문할 모닝 오너 분들께 한마디!

모닝 오너 분들의 다양한 아침에 함께할 수 있게 되어 기쁩니다! 편하게 들러 주세요 :)



Edited & Photo by Dawua



다른 Achim Spot 보러가기

네번째 Achim Spot, 604

다섯번째 Achim Spot, 선호 커피 

여섯번째 Achim Spot, SAAY!

일곱번째 Achim Spot, 오루베

여덟번째 Achim Spot, 보난자커피


Achim Spot이 무엇인가요?

Achim Spot 사용설명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