치타촘스 시리얼
sold out icon
7,000원

솔직히 말할게요. 과일 맛은 유치하다고 생각했습니다. 진짜 과일이 아닌데 과일 맛을 내는 식품은 모두 거짓이라고 생각했어요. 하지만 사람이 늘 진지하기만 하면 재미없듯 고소한 게 좋아 고소한 맛만 계속 먹었는데, 어느 순간 너무 익숙하고 지루하게 느껴지는 거예요.


이때 필요한 것은 산뜻하고 새로운 맛이에요. 치타 촘스는 딱 그런 욕구를 채워주는 시리얼입니다. 바닐라, 초코, 너츠류의 아이스크림을 좋아하지만, 때로는 가벼운 과일맛 셔버트가 당길 때가 있는 것처럼. 시리얼을 먹는데 입안에 꽃이 피는 기분이 들더라고요. 맞습니다. 꽃망울이 터지듯 입 안에서 블루베리 라즈베리가 팡팡 터지는 듯한 상큼함을 느낄 수 있습니다. 봄과 잘 어울리는 프루티 한 시리얼입니다.


Curation Note by Jin